:::창원터미널:::
 

  
[여행]상주 해수욕장
 관리자  06-23 | VIEW : 15,781
A107_451_1.jpg (39.5 KB), Down : 224


주소 : 남해군 상주면 상주리  

문의전화
         : 문화관광과 관광기획팀 (055) 860-3228
         : 한려해상 관리공단 (055) 863-3522


<상세내용>
  금산 등산과 낚시를 함께 즐길 수 있는 최적지로서 파도가 잔잔하고 수령이 100년 이상된 해송이 해안을 따라 우거져 있으며, 해마다 여름 한철만 해도 백만여 명의 손님이 찾는다는 상주해수욕장은 자타가 공인하는 전국 최고의 아름다운 해수욕장이다.

모래와 숲, 맑은 바다 등 천혜의 조건을 완벽하게 갖춘 상주해수욕장은 2㎞에 이르는 넓은 백사장의 모래가 마치 은가루를 뿌린 듯 부드러워 강릉의 주문진 해수욕장의 고운 모래에 비교할 만하다.

또한 바다 밑은 기복이 없고 완만한 경사를 이루며 수심은 채 한길도 안 될 정도로 얕기 때문에 어린 아이들 물놀이에도 알맞다. 가까운 곳에 강물이나 다른 바다공해를 일으킬 만한 오염원이 없어 바다 밑바닥 모래알을 헤아릴 수 있을 만큼 물이 맑고 깨끗하다.

백사장은 48,400평이고, 송림 면적은 2,700평, 해수욕이 아니라도 송림에서 시원한 바람으로 땀을 식힐 수 있다. 바다 수온은 23℃∼25℃, 수심은 0.5m∼4m로 적절하게 해수욕을 즐길 수 있는 최상의 관광지이다.

해변에서 마주 보는 나무섬과 돌섬이 남해 먼 바다의 거센 파도를 달래듯 해안을 막고 서 있는데 낚시터로도 유명하며, 1999년도에 시작한 멍게 축제는 매년 7월 말경 상주해수욕장 송림숲에서 개최된다. 음식축제, 패러글라이딩 대회, 해상공연, 농악, 사물놀이, 널뛰기, 윷놀이, 수중사진 전시회, 관광객 노래자랑 등 여름하늘의 풍성한 볼거리와 추억에 남을 행사를 마련하고 있다. 특히 인근 청정해역에서 갓 잡아올린 멍게는 잃었던 입맛을 돋우는데 최고다.

아울러 전국 3대 기도도량 중의 하나인 보리암과 절경을 자랑하는 금산을 하루 코스로 다녀올 수 있어 남해금산 38경 중의 하나인 '일출경'을 함께 감상할 수 있는 상주해수욕장은 겨울에는 전지훈련을 오는 운동 선수들, 봄과 가을에는 수련 활동을 갖는 대학생들과 연인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아 4계절 전천후 관광지로 발돋움하고 있다.


<관광포인트>
  금산 일출, 나무섬 낚시, 보리암, 금산 38경, 관광유람선 러브크루즈호


<주변 볼거리>
  금산, 보리암(인근), 송정 해수욕장(2km)


<찾아가는길>
  남해고속도로 진교 IC 또는 하동 IC 이용 →남해대교 →남해읍 →이동면 →상주면
→상주해수욕장


<교통편>
  남해읍에서 승용차로 상주까지 20분 동안 달리는 드라이브 코스는 차안에서 산림욕을 즐기는 기분이 들 정도로 상큼하다.남해읍에서 상주로 출발하는 버스를 이용하든지, 자가용을 이용하든지 해서 국도19호선을 따라 이동면을 거쳐 상주로 간다. 버스는 남해읍에서 상주까지 1시간 간격으로 오전 7시20분부터 오후 6시까지 운행하고 있다.

<주차시설>
  동시주차 3,000대(소형 기준)
대형버스 6000원, 중형버스 4500원, 소형 3,000원 (1일 기준 후불제 요금 징수)

 PREV :   환불수수료율 변경 건 관리자 
 NEXT :   [여행]진양호 관리자